이슈&스토리

등록일 | 2021.05.11 조회수 | 5,758

'투 더 문!' 요즘 암호화폐 이야기

'SNL(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에 출연한 일론 머스크와 도지 코인을 상징하는 시바견.(출처 : 일론 머스크 트위터)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미국의 주말 예능 프로그램 ‘SNL(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들리자 그가 과거 언급했던 ‘도지코인’ 가격이 급등하기 시작했다.

방송 직전인 5월 8일에는 장중 사상 최고인 0.74달러에 이르기까지 했다. 하지만 방송이 끝난 직후 도지 코인 가격이 급락하며 투자자들의 희비가 교차했다. 한편 알트코인(비트코인 이외의 암호화폐를 이르는 말)의 대표주자 '이더리움'은 5월 10일 사상 첫 4000달러를 돌파했다. 암호화폐의 신고점 돌파, 급등락 소식은 이렇듯 연일 뉴스 지면을 장식하는 주요 소재가 되고 있다.

그럼에도 여전히 실물이 없는 것에 가치가 존재 할 수 없다는 회의론과 더불어 암호화폐를 투기수단으로만 접근하는 행태에 대한 비판적 시선이 존재한다. 새로운 가치 저장 수단으로서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기대감과 그것이 나을 부작용에 대한 균형감 있는 시선이 필요한 요즘이다. 암호화폐는 왜 젊은층에게 인기를 얻게 됐으며 그 실체는 무엇인지 책을 통해 살펴보자.
 


<달까지 가자>
저 : 장류진/ 출판사 : 창비/ 발행 : 2021년 4월 15일

월급만으로는 부자가 될 수 없다” 최근 암호화폐 투자가 사회적 계층 상승의 희망을 잃어버린 2030 세대에게 유일한 희망이라는 내용의 기사가 여럿 난 적이 있다. 장류진의 첫번째 장편소설 < 달까지 가자>는 암호화폐 투자에 뛰어든 여성 3인방의 이야기를 생생하게 그린다. 화장실과 문 사이에 턱이 없어서 물이 방으로 흘러드는 집, 아무리 열심히 해도 ‘무난’ 이상의 평가를 받지 못하는 직장, 학자금 대출에 채이는 삶. 이런 팍팍한 현실을 타개할 수 있도록 그녀들에게 손을 내민 것은 ‘이더리움’이란 이름의 암호화폐다. 그녀들은 암호화폐의 손을 잡고 ‘흙수저’ 삶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

<사토시의 서>
저 : 필 샴페인/ 출판사 : 한빛미디어/ 발행 : 2021년 1월 22일

암호화폐의 대표격인 ‘비트코인’. 우리에게 암호화폐의 존재가 새로운 것만큼, 창시자 이야기도 신비롭게 들린다. 1975년생 일본인이라고 알려진 사토시 나카모토. 그는 2009년 1월 3일 처음 비트코인 소프트웨어 가동을 시작하여 최초의 블록을 채굴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비트코인의 기반을 다진 그는 불현듯 대중의 시야에서 사라져버린다. 사토시 나카모토의 정체는 아직도 미확인 상태다. 이 책은 비트코인 출시 초창기 사토시 사카모토가 2년 간 주고받은 이메일과 포럼에 남긴 게시물을 정리한 책이다. 창시자의 언어가 그대로 담김으로써 비트코인의 기술과 그것이 추구하는 정신을 명확하게 파악할 기회를 준다.

<세상 친절한 비트코인 수업>
저 : 콘래드 바스키, 크리스 윌머/ 출판사 : 미래의창/ 발행 : 2019년 11월 12일

< SPAN style="FONT-FAMILY: arial">​

채굴, 지갑, 거래소… 유독 생소한 용어가 많이 등장하는 탓에 이해에 어려움을 겪는 암호화폐. 한 번에 이해할 수는 없을까? 고민하는 독자들을 위해 <세상 친절한 비트코인 수업> 이 있다. 제목 답게 만화와 귀여운 캐릭터가 등장해 딱딱한 개념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춰준다. 암호학자 크롤리 박사의 이야기로 흘러간다. 암호학학회에 참석하던 도중 배가 난파당하는 바람에 무인도에 표류한 크롤리 박사. 그는 고립된 상황 속에서도 지혜를 발휘한다. 비트코인을 생활 속에 녹여서 응용해 사용하게 된다. 자고, 일어나고, 먹고, 마시고, 물건을 사는 일상 속에 비트코인이 어떻게 녹아들 수 있는지 재미있는 방식으로 간접체험하게 함으로써 자연스럽게 암호화폐의 개념을 이해할 수 있다.



[ⓒ 인터파크도서 북DB www.book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혜진(북DB 기자)

1983년 서울 중산층 가정에서 태어나 부모님 도움으로 성장했습니다. 무력한 존재가 되지 않으려 노력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래도, 책이 있어 다행입니다. kiwi@interpark.com

나태주, 유꽃비, 장기하...'유 퀴즈‘ 명언 모음.zip 2021.05.13
장윤정, 방시혁, 폴 매카트니의 공통점은? 2021.05.07
댓글 주제와 무관한 댓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300자